‘Boundless Cybersecurity’ 새로운 사업 기준을 향해 변화하는 조직을 보호합니다

모든 기업, 조직, 사업체, 정부 기관에 새로운 ‘사업 기준’이 대두되고 있습니다. 새로운 사업 기준은 모두가 이동성, 원격성은 증대하고 보안성은 줄어든 새로운 업무 현실입니다.

이러한 갑작스러운 변화는 미래 기술과 커뮤니케이션, 네트워킹과 사이버보안 계획을 가속화했습니다.

‘anytime, anywhere business’ 의 시대가 도래하며, IT와 비즈니스 지형은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앱과 디바이스, 광범위한 클라우드, 경계 없는 조직, 도처에 산재한 센서 등에 힘입어 대대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분산된 IT 현실은 사업체로서 유례없는 노출 포인트의 폭발적 증가 상황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이 모든 힘이 결합되어 위험성을 극적으로 상승시키고 있고, 따라서 종래의 보안 비용은 감당할 수 없는 수준이며 훈련받은 인력 부족 상태는 더욱 심각해지고 있습니다. 제한된 예산과 인력 충원 자원은 현 상황을 따라갈 수 없는 수준으로, 기존의 보안 접근으로는 메울 수 없는 ‘사이버보안 간극’이 더욱 확대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인력의 거의 100%가 원격 근무 상태이고, 모든 것이 개방되어 접근 가능하여, 침해는 불가피하고, 기존이 해결책으로는 불충분하고, 감시 감독의 증가로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요즘, 기관과 조직은 내부 데이터 보호를 위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그 어느 때보다, 과거의 제약에서 벗어나면서 새로운 사업 기준 확립을 위해 조직을 가용 자원을 동원하는 새로운 Boundless Cybersecurity Model(한계 없는 사이버 보안 모델)으로의 전환이 요구됩니다. 이 새로운 모델을 통해 조직은 종래의 제약적인 전략에서 현대적이고 선제적이며 한계 없는 모델로 이동하게 됩니다.

한계 없는 사이버 보안)이란?

새로운 글로벌 기후와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역학은 Boundless Cybersecurity의 필요성을 가속화하여 원격, 모바일 및 클라우드 지원 사용자의 ‘무한’인력을 포함하여 조직의 무한 노출 지점에서 사이버 공격을 사전에 완화합니다. 무한한 사이버 보안은 세 가지 핵심 원칙에 기반합니다.

  • 알려지지 않은 악성공격 탐지. 캡처 ATP(Advanced Threat Protection, 지능형 위협 보호) 클라우드 샌드박스 서비스, 특허 출원 중인 Real-Time Deep Memory InspectionTM(RTDMI, 실시간 딥 메모리 검사), 머신 러닝과 딥 사이버 위협 인텔리전스 등의 SonicWall의 혁신적인 기술을 이용해 포착하기 어려운 첨단의 위협을 감지하세요.
  • 가시성 확보 더 이상 관리의 ‘사일로’는 없습니다. 종단 대 종단(end-to-end) 보안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서비스, 솔루션을 통합하는 통일된 가시성과 통제력을 확보해야 합니다(예: Capture Security Center(캡처 보안 센터)).
  • TCO를 단계적으로 확대하라. SonicWall은 어느 기업, SMB, 조직 또는 정부 기관을 보호하기 위해 와해적이면서 가변적인 경제를 활용해 비용 효율성을 확보할 방안을 구축했습니다.

SonicWall Boundless Cybersecurity Model(한계 없는 사이버 보안)을 통해 임원진과 의사 결정자, 관리자들은 사이버 보안 비즈니스 간극을 메우고, 한계 없는 노출 포인트로 인해 계속 확대되고 있는 위험성을 완화할 수 있으며, 이전의 보안 방법보다 비용과 인력투입을 줄일 수 있습니다.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영어 브라질 포르투갈어 불어 독어 일어 스페인어 중국어 간체

Geoff Blaine on Twitter
Geoff Blaine
Vice President of Marketing | SonicWall
A 14-year veteran of the security space, Geoff serves as SonicWall’s Vice President of Marketing. He brings a blend of real-world journalism experience, cybersecurity perspective and mainstream tech interest.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